Tag / mainpage

    Loading posts...
  • 지금까지의 마케팅은 이제 끝이 났다

    “마케팅은 생산한 것을 처분할 영리한 방법을 찾아내는 기법이 아니다. 마케팅은 고객에게 진정으로 가치 있는 것을 제공하는 기술이며, 고객들이 더 나아지도록 돕는 기술이다.” – 필립 코틀러

  • 라이프스타일 브랜드가 뭐길래

    수많은 브랜드가 상품과 서비스를 이야기할 때 ‘라이프스타일’이라는 키워드를 사용합니다.
    왜 ‘라이프스타일’이라는 키워드가 지금의 소비자에게 이토록 중요할까요?

  • 스토리를 자극하는 살아있는 네이밍

    개인화된 가치의 공유가 목적이 되는 시대일수록 ‘공감언어’가 중요합니다. 그 공감을 가장 먼저 촉발시켜야 할 것은 다름 아닌 브랜드 네임! 당신을 움직이는 브랜드 네임의 비밀.

  • 업계 상식을 버려야 새로운 인식의 축이 보인다.

    모든 기업과 브랜드가 혁신이라는 단어를 사랑하지만, 이미 만들어진 시장의 기준점에서 과감히 뛰쳐나올 수 있는 브랜드에만 혁신의 왕관이 돌아갑니다.

  • 거침없이 상상하라

    눈에 보이고 몸으로 느끼는 모든 것이 브랜드 매체인 세상, 무엇을 상상하든 현실이 된다.   1998년 혜성처럼 등장한 사이버 가수 아담을 많은 사람들이 아직 기억하고 있을 것이다. 우수에 찬 눈빛과 스트레이트 매직펌이라도 한…

  • 경험의 각축전 (角逐戰), 무엇이 진짜 경험인가

    지금은 경험 시대   소비자 경험, UX , 경험 디자인, 공간 경험….. 온 오프라인 세상에서 ‘경험’이라는 말이 넘쳐나고 있다.   분야를 막론하고 비즈니스의 성공은 곧 오디언스 경험을 창출하는 것에서부터 시작된다는 인식이 일반화되면서,…

  • 캐릭터 전성시대, 브랜드는 왜 캐릭터에 주목해야 하는가?

    캐릭터와 소비자의 특성을 이해해 브랜드의 가치를 높이는 데 활용할 아이디어를 나누면 좋겠다는 생각으로, 지금부터 왜 캐릭터에 주목해야 하는지 이야기해보고자 한합니다.

  • 도시의 상징과 이미지를 해체하자

    도시민이 생각하는 골목길의 느낌과 이미지는 각기 다를 것이다. 무엇이 우리의 골목길 이미지를 만들어 낼까?

  • 브랜드와 인구학

    얼마 전 도쿄에 있는 Tamiya Plamodel Factory (타미야 프라모델 플래그십 스토어)를 방문했다. 어린 시절 가지고 놀던 모터카와 다양한 조립식 탱크, 비행기들이 슬슬 지름신을 불러 내기 시작했다.

  • 브랜드는 망했다

    인지도가 높은 것이 브랜드의 미덕인 시대는 지났다. 그 브랜드의 세계관에 공감하는 사람들이 하나의 커뮤니티이자 팬클럽이 되어 그 브랜드의 세계를 확장해 나가는 시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