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RAND COMMUNICATION
No 플라스틱! 그릇까지 남김 없이 먹는 밀레니얼 브랜드 ‘SoupCulture’
[Millennial Brand]

환경문제에 민감하게 반응하는 밀레니얼 세대는 ‘Zero Waste, No Plastic’을 외치는 브랜드들을 보다 적극적을 소비하려는 움직임을 보입니다. 

Soupculture는 takeout Soup 전문점이지만 단 1g의 플라스틱도 사용하지 않습니다. 우리가 흔히 맛있는 음식을 먹을 때 #그릇까지 먹을 기세? 라고 이야기합니다만… 그 일이 실제로 일어났습니다. Soupculture는 정말 그릇까지 먹는 takeout Soup을 제공합니다.

밀레니얼 Soupculture
밀레니얼 Soupculture
밀레니얼 Soupculture
밀레니얼 Soupculture
밀레니얼 Soupculture
밀레니얼 Soupculture
밀레니얼 Soupculture
밀레니얼 Soupculture
밀레니얼 Soupculture
밀레니얼 Soupculture
밀레니얼 Soupculture
밀레니얼 Soupculture
밀레니얼 Soupculture
밀레니얼 Soupculture
밀레니얼 Soupculture
밀레니얼 Soupculture
밀레니얼 Soupculture
밀레니얼 Soupculture
밀레니얼 Soupculture
밀레니얼 Soupculture
밀레니얼 Soupculture
밀레니얼 Soupculture
밀레니얼 Soupculture

당신의 감각을 깨우고 비즈니스에 영감을 줄 내용이 기다리고 있습니다.

당신의 감각을 깨우고 비즈니스에 영감을 줄 내용이 기다리고 있습니다.

이전 글
마운틴듀, 50개의 다른 주 50개의 다른 얼굴
다음 글
세상에서 가장 작은 맥도날드 McHive
메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