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REATIVE CONTENT
게임 광고의 어마어마한 캐스팅
[Game Content Innovation]

클래시오브클랜, 클래시로얄 등의 모바일 게임으로 지난 해 동안 약 14억 달러의 수익을 기록한 잘 알려진 핀란드의 게임 제작사 슈퍼셀(Supercell)이 유튜브 계정을 통해 재미있는 광고(브롤스타즈)들을 선보였습니다.

브롤스타즈 광고
브롤스타즈 광고
브롤스타즈 광고
브롤스타즈 광고
브롤스타즈 광고

아 안돼! 1탄 #솔플보다트리플 풀버전 [이병헌 X 브롤스타즈]

아 안돼! 2탄 #솔플보다트리플 풀버전 [이병헌 X 브롤스타즈]

아 안돼! 3탄 #솔플보다트리플 풀버전 [이병헌 X 브롤스타즈]

브롤스타즈 광고

영화 ‘내부자들’, ‘달콤한 인생’이 패러디 소재로 쓰였고 영상의 장면이 전환될 때마다 나오는 이병헌의 대사 “아, 안돼…!”는 드라마 아이리스에서 유명해진 대사를 차용한 것입니다.

브롤스타즈 광고
브롤스타즈 광고

그리고 또, 게임의 주 특징인 3v3 PvP를 잊지않고 잘 살렸습니다. 장면이 끝날 때마다 브롤스타즈를 하는 장면을 짧게 반복적으로 보여주는데요, 출연자들이 나란히 바에 앉아 브롤스타즈를 하는 모습을 보여줍니다.

브롤스타즈 광고
브롤스타즈 광고

당신의 감각을 깨우고 비즈니스에 영감을 줄 내용이 기다리고 있습니다.

이전 글
아이들을 위한 Uber, HopSkipDrive
다음 글
NOMA BAR x 코카콜라, ‘Face of the City’
메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