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SIGN INNOVATION
내가 만드는 프라이탁 가방 #Sweat-Yourself-Shop

스위스의 업사이클링 가방 브랜드 프라이탁이 취리히에 고객이 직접 소재를 골라 가방을 만들수 있는 공장형 매장을 선보였습니다. 마이크로 팩토리 <Sweat Yourself Shop>은 신청한 회원이 직접 가방의 소재를 고르고 재단하며 재봉할 수 있는 체험형 워크샵입니다. 디테일한 과정은 전문가가 수행하지만, 무지개로 나열된 재활용 천을 고르고 패턴을 부여함으로써 더 특별한 나만의 가방을 제작할 수 있습니다.

당신의 감각을 깨우고 비즈니스에 영감을 줄 내용이 기다리고 있습니다.

이전 글
이커머스 패키지 혁명 #Repack
다음 글
AI 품은 버츄얼 걸그룹 #에스파
메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