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SIGN INNOVATION
코로나 시대의 홈오피스, 나만을 위한 공간

런던의 스튜디오 보아노 프리몬타스(Boano Prišmontas)는 지속 가능한 작업공간 프로젝트 “My Room in The Garden”을 통해 사람들이 절실히 필요로 하는 홈오피스에 대한 해결책을 집 안에서가 아니라 집 밖에서 찾았습니다. 저렴한 비용으로 우리집 정원에 들어갈 수 있는 작은 사이즈의 홈오피스를 세우는 것이죠.

당신의 감각을 깨우고 비즈니스에 영감을 줄 내용이 기다리고 있습니다.

이전 글
불확실한 미래에 확실한 햄버거 하나
다음 글
렌트하거나 소유하거나 #GETTT
메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