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SIGN INNOVATION
존재감 없던 박물관을 되살린 KININAL 케이크 카페
[FUTURE F&B]

인구  4만명의 작은 마을인 일본 우오즈 시의 자연사 박물관은 64년동안 문을 열었음에도 불구하고 방문객이 거의 없었고, 일본의 디자인 회사 NOSIGNER에서 박물관 입구를 개조해 KININAL 이라는 과일과 똑같이 생긴 케이크를 파는 카페를 열었습니다.

KININAL
KININAL
KININAL
KININAL
KININAL
KININAL
KININAL
KININAL
KININAL
KININAL

당신의 감각을 깨우고 비즈니스에 영감을 줄 내용이 기다리고 있습니다.

이전 글
천만 년 인류 오디세이, 게임 Ancestors
다음 글
밀레니얼 펫팸족을 사로잡기 위한 PETBARN의 진화
메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