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SIGN INNOVATION
패스트 뷰티 브랜드, Stimmung

[Cosmetic Brand]

거품은 빼고 꼭 필요한 것만 담은 실용주의 뷰티, ‘스티멍(Stimmung)’. 립스틱 카테고리에 대한 소비자 고민을 독특한 용기와 컨셉을 통해 패스트 뷰티 브랜드로 풀어낸 사례입니다.

당신의 감각을 깨우고 비즈니스에 영감을 줄 내용이 기다리고 있습니다.

이전 글
LN-CC X ADIDAS, 업사이클링 콜라보
다음 글
라면과 화장품의 잘(못)된 만남, 팔도 BB크림면
메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