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ARKETING TECHNOLOGY
버거킹의 배달 서비스 혁신, The Traffic Jam Whopper
[4th Industrial Revolution&Brand]

세계에서 교통체증이 가장 심한 도시로 꼽히는 멕시코 시티의 운전자들은 차 안에서 하루 평균 5시간 가량을 보낸다고 하는데요. 버거킹은 멕시코 시티의 운전자들을 위한 새로운 배달 서비스 ‘더 트래픽 잼 와퍼(The Traffic Jam Whopper)’를 도입했습니다.

버거킹 The Traffic Jam Whopper
버거킹 The Traffic Jam Whopper
버거킹 The Traffic Jam Whopper
버거킹 The Traffic Jam Whopper
버거킹 The Traffic Jam Whopper

주문 후 운전자의 위치가 변경되더라도 GPS, 구글 맵 API를 이용해 운전자의 차량 위치, 운전 속도를 추적해 15분 이내의 정확하고 신속한 배달이 가능합니다.

버거킹 The Traffic Jam Whopper

당신의 감각을 깨우고 비즈니스에 영감을 줄 내용이 기다리고 있습니다.

이전 글
Uber 안의 새로운 편의점, Cargo(카고)
다음 글
밀레니얼 세대를 위한 New Generation T, OFFBLAK(오프블락)
메뉴